로고

시흥시, 은계호수공원 해로 토로 위에 ‘슈퍼문’ 둥실

달이 지구와 가장 가까울 때 뜨는 올해 중 가장 큰 보름달

박영규 | 기사입력 2023/09/03 [14:38]

시흥시, 은계호수공원 해로 토로 위에 ‘슈퍼문’ 둥실

달이 지구와 가장 가까울 때 뜨는 올해 중 가장 큰 보름달

박영규 | 입력 : 2023/09/03 [14:38]

[K-시니어라이프=박영규 기자] 

  © K-시니어라이프

 

  © K-시니어라이프

지난 831일 저녁 시흥 은계호수 해로토로 머리 위로 슈퍼 블루문이 떠올랐다.

슈퍼문은 달이 지구와 가장 가까울 때 뜨는 보름달이다. 이날은 올해 중 가장 큰 보름달을 볼 수 있을 것으로 예보돼, 슈퍼문을 만나기 위해 많은 시민이 은계호수공원을 찾았다.

  © K-시니어라이프

 

  © K-시니어라이프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봄은 이미 매화가지위에 한껏 와 있었네
이전
1/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