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A 여중 온라인 수업 중 음란 동영상 노출 신고 접수...경찰 "사실확인 중"

강선영 | 입력 : 2020/09/11 [22:48]

▲ 서울 A 여중 온라인 수업 중 음란 동영상 노출 신고 접수...경찰 "사실확인 중"(사진=방송화면)     ©

 

[주간시흥=강선영 기자] 서울의 한 여자중학교에서 온라인 수업을 듣던 학생들에게 음란 동영상이 송출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중부경찰서는 11일 중구 소재 한 여자중학교 온라인 수업에서 음란 동영상이 노출됐다는 신고를 접수해 조사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서울 중구에 있는 모 여중 교사 A씨는 전날 온라인 수업 도중 해당 영상을 띄웠다. 학생들은 각자의 집에서 수업을 듣던 상황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교사를 불러 조사하고 있다"며 "사실관계를 확인하는 단계"라고 설명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