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당진시, 전국 최초 간척지에 스마트 양식 단지 조성

국비 100억원 확보, 14.5㏊ 첨단 양식시설 조성

공운식 | 기사입력 2023/12/27 [15:03]

당진시, 전국 최초 간척지에 스마트 양식 단지 조성

국비 100억원 확보, 14.5㏊ 첨단 양식시설 조성

공운식 | 입력 : 2023/12/27 [15:03]

 

 

당진시가 '간척지 스마트 양식단지 조성 사업'으로 국비 100억 원을 확보했다.

이 사업으로 석문간척지 내 수산단지 일원에 전국 최초로 정보통신기술(ICT)과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 양식 단지를 조성하게 된다. 2024년부터 2026년까지 3년간 진행되며, 총 200억 원(국비 100억 원, 도비 30억 원, 시비 7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할 예정이다.

26일 당진시에 따르면 이 사업은 어업 목적으로 간척지를 활용하는 최초 사례로, 총 14.5헥타르(ha) 규모의 부지에 첨단 기술을 활용한 양식 시설을 조성하게 된다. 시는 이번 사업으로 국내 수산업의 새로운 전환점을 마련하고 지역 경제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내다 봤다.

시는 2022년 8월에 기획재정부 소유 토지 3.5헥타르(ha)를 매입했고, 같은 해 10월에는 한국농어촌공사와 함께 종합용역을 진행했다. 2023년에는 사업부지 내 영농임대법인과 협의를 완료하고, 석문지구 간척지의 토지 매각을 요청했다.

오는 2월에는 사업부지 매입 절차를 추진하고, 5월에는 스마트 양식 단지 조성사업의 실시설계 용역을 시작할 예정이다.

당진시는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양식산업에 관심이 있는 기업들과 투자유치를 적극적으로 논의하고 있다. 또한 해수부와 기재부에도 지속해서 현안을 건의해 잔여 사업비 확보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오성환 당진시장은 "이 사업은 우리 지역에 중요한 기회이다. 첨단 기술을 활용한 양식은 지속 가능한 수산업의 미래를 보여주는 사례가 될 것이며 지역 경제발전과 일자리 창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바람개비[포토에세이]
이전
1/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