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내일날씨]주말 서울 장마전선 영향,태풍시기+장마기간

강선영 | 입력 : 2020/07/31 [20:58]

▲ 기상청 제공  © 주간시흥

[주간시흥=강선영 기자] 기상청은 31일 밤(21시)부터 모레(8월 2일)까지 중부지방(강원영동, 충청남부 제외)을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1일 새벽~오전) 30~50mm, (2일 새벽~오전) 50~80mm의 매우 강한 비와 함께 250mm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일요일인 (8월 2일)까지 북한 황해도 부근에서 서울.경기도와 강원도 사이를 남북으로 오르내리는 정체전선에 의해 남북간의 폭이 좁고 동서로 길게 만들어지는 강한 비 구름대로 인해, 남북방향으로 인접한 지역에서도 강수량의 지역차가 매우 크게 나타나겠다.

 

주말 기간인 모레(8월 2일)까지 서울.경기도와 강원영서에는 남북으로 오르내리는 강한 비 구름대의 영향으로 취약 시간대인 밤부터 오전 사이에 강한 비가 오겠으나, 낮 동안에는 정체전선이 다시 북상하면서 비가 약화되기를 반복하겠다.

 

모레(8일 2일)까지 북한 황해도를 중심으로 매우 많은 비가 예상됨에 따라, 상류에서 불어난 물이 하천(임진강, 한탄강 등)이나 계곡 등의 하류로 유입될 수 있다.

 

최근 많은 비가 내려 지반이 매우 약해진 가운데, 앞으로 내리는 비로 인해 산사태와 축대붕괴 등 추가 피해가 우려되고, 또한 매우 많은 비로 인해 농경지와 지하차도, 저지대의 침수피해가 우려된다.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내륙을 중심으로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 소나기에 의한 예상 강수량(31일 저녁(21시)까지)

- 전국 내륙: 5~60mm

 

오늘(31일) 밤(21시)에 서울과 경기서해안에 비가 시작되어 내일(8월 1일) 새벽(00~06시)에 그 밖의 중부지방으로 확대된 후 모레(8월 2일)까지 이어지겠다. 

한편, 전북북부는 내일 오후(15~18시) 한때, 경북북부는 내일 밤(21시)부터 모레 낮(15시)까지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 예상 강수량(31일부터 8월 2일 밤(24시)까지)

- 서울.경기도, 강원영서, 충청북부, 서해5도: 50~150mm(많은 곳 서울.경기도, 강원영서 250mm 이상)

- 강원영동, 충청남부, 전북북부, 경북북부: 20~60mm

 

(대기 불안정에 의한 소나기) 내일(8월 1일) 오후(12~18시)에 제주도에는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 소나기에 의한 예상 강수량(8월 1일 오후(12~18시))

- 제주도: 5~30mm

모레(8월 2일)까지 중부지방과 경북북부는 대체로 흐리겠고, 남부지방과 제주도는 가끔 구름 많겠다.

강원동해안과 남부지방, 제주도에는 폭염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모레(2일)까지 낮 기온이 31도 내외로 오르는 곳이 많겠고, 일부 지역에서는 습도가 높아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오르면서 매우 덥겠고,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

 

* 열대야: 밤 사이(18:01~다음날 09:00) 최저기온이 25℃ 이상 유지되는 현상

 

- 내일(8월 1일) 아침 최저기온 22~25도, 낮 최고기온 26~33도가 되겠다.

- 모레(8월 2일) 아침 최저기온 22~26도, 낮 최고기온 26~33도가 되겠다.

 

오늘(31일) 밤(21시)부터 내일(8월 1일) 아침(09시)까지 서해안과 남해안에는 가시거리 200m 이하로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일부 내륙에도 가시거리 1km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라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랍니다.

모레(8월 2일)까지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랍니다.

 

모레(8월 2일)까지 서해상을 중심으로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대부분 해상에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모레(8월 2일)까지 중부지방은 북한 황해도와 서울.경기도, 강원도 사이를 남북으로 오르내리는 정체전선의 영향을 받겠다.

 

모레(8월 2일)까지 남부지방과 제주도는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다.

 

(정체전선의 위치와 강수 집중지역 변동 가능성) 중국 북부에 위치한 대기 상층(약 5km 고도)의 차고 건조한 공기의 남하와 북태평양고기압의 북상 정도에 따라, 정체전선의 위치가 달라질 수 있어 강한 강수가 집중되는 지역이 변동될 가능성이 있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랍니다.

 

장마는 주로 6월 말부터 7월 말까지 약 한달간 400~650mm정도의 비가 내리며 이는 연 총 강수량의 30%정도를 차지한다. 우리나라의 평균 장마기간은 32일이다.

태풍시기는 30년(1981∼2010)간 태풍 발생 빈도를 분석하면, 연평균 25.6개(우리나라 영향 3.1개)의 태풍이 발생했고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치는 태풍은 주로 7∼9월에 집중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