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아세안 통상촉진단’ 참가업체 모집

○ 2022년 경기도 통상촉진단(아세안) 참가기업 모집
- 11월 21일(월)~26일(토) 6일간 쿠알라룸푸르, 호치민 파견
○ 현지 바이어와의 상담, 통역원, 상담장, 차량임차 등 지원

박승규 | 입력 : 2022/08/24 [13:29]

▲ 아세안+통상촉진단+홍보+배너  © e-비전라이프


[e-비전라이프=박승규 기자] 

 

경기도와 경기FTA활용지원센터가 아세안 시장을 공략할 도내 중소기업을 오는 30일까지 모집한다.

 

‘2022 경기도 아세안 통상촉진단’은 오는 11월 21일부터 26일까지 6일 동안 베트남(호치민)과 말레이시아(쿠알라룸푸르)에서 신규 구매자 발굴에 나선다.

 

도내 중소기업 12개 업체로 구성되며, 참가업체는 수출실적, 해외규격인증 및 국내 특허 취득, 현지 시장성, 공공기관 인증서 등을 고려해 선정된다.

 

참가기업으로 선정되면 상담장 제공, 구매자와 1:1 상담 주선, 통역원, 차량 임차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단, 항공료와 현지 체재비, 통관 시 발생하는 세금은 참가기업이 개별 부담해야 한다.

 

신청 자격은 사업장 소재지 또는 공장 소재지가 경기도이고 2021년 수출금액이 2천만 달러 이하인 중소기업이다.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은 오는 30일까지 경기도 중소기업 지원 정보 포털 이지비즈(www.egbiz.or.kr)를 통해 신청 가능하며, 신청 시 기업 정보와 평가 자료를 반드시 등록해야 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경기도는 도내 중소기업 제품의 우수성을 적극 홍보해 적극적인 수출 기회를 마련하고, 수출 상담이 실제 계약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후속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참가기업을 대상으로 자유무역협정(FTA)활용 컨설팅을 연계해 참가기업의 가격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박근균 경기도 외교통상과장은 “코로나19, 미-중 무역 분쟁 등에서 비롯된 글로벌 공급망 변화로 아세안 시장의 중요성이 더욱 커졌다”며 “나날이 구매력이 높아지고 있는 아세안 시장 공략을 위해 앞으로도 경기도가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도는 올해 수출시장 판로개척을 위해 현재까지 총 8회의 통상촉진단(7회 화상상담, 1회 현지 파견)을 운영해 105개 사를 지원했다. 앞으로 아세안지역을 포함해 9월 19~23일 동유럽, 10월 9~15일 독립국가연합(CIS), 11월 일본 등 연내 총 6회를 더 개최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